춘추 항공 타고 제주에서 상해 여행가기

노는 것 2016.01.11 17:49 posted by 뺄래기똥

 

나는 제주 도민이다.

해외 여행을 가려면  김해든, 김포든, 인천이든

국내선을 한번 타고 국제선을 타야한다.

 

하지만 나는 돈이 없다.

제주에서 출발하는 비행기를 타고 싶다.

 

그래서 선택한 제주 출발 상해 도착 춘추항공 비행기.

 

 

 

 

2015년 3월에 다녀온 춘추항공 비행기 지불 금액이다.

인당 약 23만원의 비용으로 춘추항공을 예약했다.

 

(그때 당시에는 굉장히 싸게 다녀온 것 같았는데

지금보니 겁나 비싸보이는 것)

 

 

 

 

제주 도민이지만 제주도 출발 국제선을 타는 건 이때가 처음이였다.

인천때처럼 세시간 먼저 가야하나라며

새벽에 발동동거리며 집에서 출발했더니

수속 밟는데 중국인이 한가득인것이다.

아 늦었나 왜 저렇게 사람이 많아 라며 조들었는데.........

기껏 카운터 가보니 아직 카운터가 안 열었........

 

한시간? 한 사십분 전에 수속 카운터가 열린 것 같다.

아시아나 직원분들이 수속해주는데

미리 지정했던 좌석 보고 왜 여기를 지정했냐며 절레절레.

맨 뒷자리였는데 아저씨가 보기에 정말 이해안되는 자리였나보다.

 

 

  

 

 

내가 탄 비행기가 저 대한항공이였으면 참 좋았을테지만

나는 이름도 들어본 적 없는 춘추항공.

 

 

 

 

 

 

그래도 비오는 창 밖을 바라보며 여행의 설렘을 만끽

 

 

 

 

상해로 출발 합니다!

한 한시간정도 비행기 타니 상해 도ㅋ착ㅋ

물도 안주고 중국인들이 겁~~~~~~~나 시끄럽고

스튜어디스들이 돌아다니며 기내음식과 면세품을 팔아대지만

한시간이면 참을만한 시간이였음.

 

 

 

 

 

 

 

푸동 공항 도착 후 시내까지 이동은 자기부상열차로.

속도가 431km로 팔분? 구분? 정도니 상해 시내로 도ㅋ착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제주에서 상해 직항 비행기를 타다보니 어쩌다 가게된 제주국제공항 국제선.

제주도에서 2n년을 살아도 외국나갈땐 주로 인천이나 김포를 이용하다보니 제주공항 국제선은 처음 이용해보았다.

 

새벽비행기인지라 공항 내에 뭐 먹을건 있는지, 면세점은 어떤 규모로 되어있는지 정보가 하나도 없는 상태에서 들어가봤는데..

 

 

 

 

 

 

 

이게 다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첫번째 사진에서 보이는 국제선 입구로 들어오면 오른쪽 왼쪽 이게 전부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갤러리아 면세점 아주 작게 하나, 면세점 물건 받는데 하나, 그리고 아주 작은 편의점 같은거 하나.

편의점은 편의점이라고 하기에도 그렇고 그냥 음료수 파는 정도라고 봐도 무관하다.

 

 

제주에서 직항으로 외국 나가시는분들 면세점 쇼핑 꼭 밖에서 하고 오시구요.

새벽비행기 타시는 분들은 안에서 뭐 사드실 생각도 마세요. 그냥 새벽에 맥모닝이라도 사서 드시고 오세요.

 

진짜 아무것도 없어요.

 

 

 

 

 

 

 

그래도 춘추항공 타고 상해 직항 고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제주에서 요즘 핫한 분식집 '평대스낵'

먹은 것 2014.10.08 16:57 posted by 뺄래기똥



 

난 요즘 동네를 잘 안벗어나지만 핫하다고 풍문이 무성한 평대리 데이트를 간만에 떠났다

우리의 선택은 평대스낵 ㅋㅋㅋㅋㅋ결혼식가서 뷔페도 안먹고 떡볶이 먹으러 나옴ㅋㅋㅋㅋ

떡볶인 살짝 매콤하고 튀김은 바삭바삭

매운거 먹고 맥주 먹으면 그곳이 헤븐.

 

맛은 있는데 단점이........................아직 체계적이지 않더라.

웨이팅은 있는데 번호표도 없고 심지어 아저씨가 순서를 외우지 못함.

손님들끼리 알아서 순서는 저분이 먼저 오셨어요 라며 조정하긴 하지만 순서 바뀌는 모습 내가 목격함

갔다왔다니깐 다른 언니도 자기 갈때 그랬었다며 공감하더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